사회적경제 리모델링 후

등록일 2017/03/07 | 글쓴이 노원뉴스 나우온

0

상계동에 복지·문화복합공간 ‘원터행복발전소’ 3/8 개소

리모델링 후노원구(구청장 김성환)가 ‘원터행복발전소’를 준공하고 8일 오전 11시 개소식을 갖는다고 밝혔다.

원터행복발전소는 (구)상계2동주민센터(상계로23길 17)를 리모델링하여 건설·준공한 것으로 11억5천만원을 투입해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1,202㎡의 규모로 조성되었다.

주요시설로는 지하1층을 다목적회의실, 다목적연습실(방음시설 구비), 창고로 조성했고 지상1층에는 샤워장을 구비한 건강쉼터(헬스장)을 마련했다.

건강쉼터는 청사활용 수요조사 시 주민들의 희망시설로 선정되어 각종 헬스장비를 구비하였다. 지상2층에는 농아인을 위한 수화통역센터와 휴게실을 조성하였다. 지상3층은 어르신돌봄지원센터와 노원구시민사회(NPO)지원센터가 생긴다.

특히 노원구시민사회(NPO)지원센터는 비영리 공익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활동가들의 회의공간으로 소규모 회의실 2개와 지역 미디어 활동을 위한 라디오 스튜디오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옥상에는 태양광 발전설비를 갖춰 친환경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게 된다.

원터행복발전소 개관으로 공릉행복발전소, 중계불암골행복발전소, 월계행복발전소(달빛마실)에 이어 상계동 지역에 온수골행복발전소와 함께 두 번째 복지·문화복합공간이 생기게 되었다.

리모델링 전

리모델링 전

한편 원터행복발전소는 노원의 옛지명을 활용한 명칭이다. ‘원터’란 이름은 조선시대 노원지역에는 갈대만 무성하고 사람사는 집이 없어서 행인이 곤란함을 겪기에 나라에서 ‘원’을 세워 행인의 편의를 도와줬다는 데서 지명을 ‘원터’라고 불렀다고 한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지역주민이 자율적으로 주도하는 다양한 커뮤니티, 건강관리, 어르신과 농아인 복지, 비영리 시민단체 지원 등 여러 활동들을 자유스럽게 운영해 진정한 지역 복지·문화 복합공간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노원뉴스 나우온 ⓒ

http://www.nowon.kr/new/tour/tour.jsp?mid=560101http://band.us/@nowon

Print Friendly


글쓴이는…



Comments are closed.

Back to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