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노동 사진(1)2021발대식(1)

등록일 2021/05/26 | 글쓴이 노원뉴스 나우온

0

‘일, 관계, 공간’ 아우르는 ‘노원형청년정책’ 강화

- 5대 전략, 36개 전략사업 추진, 올해 120억 투입, 1순위 일자리 지원

사진(1)2021발대식(1)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청년이 존중받고, 청년들의 일과 삶을 지원하는 환경구축을 위한 ‘노원형 청년정책’에 올해 120억원을 투입한다.

구 전체 인구의 28%를 차지하는 14만여 명의 청년들의 일자리, 능력개발, 주거안정, 정서적 안정 및 권리보호를 지원하기 위함이다. 구는 2020년부터 노원구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마련해 추진 중이다.

올해는 5대 전략 ▲노원형 청년일자리 발굴(39억) ▲5대 안전망 구축(73억) ▲청년 참여활동 기반마련(7억) ▲청년이 모이는 노원(4천만원) ▲청년정책 추진체계 구축 및 안정화(1천만원)을 36개 세부사업으로 나뉘어 추진한다.

먼저, 노원형 청년일자리 발굴이다. 구는 단기 일자리가 아닌 청년들의 욕구에 부합하는 일자리를 발굴에 초점을 맞추고 추진 중이다.

지난해 지역 주도형 및 미래산업형 일자리를 발굴하여 총 100여 명의 청년들에게 제공했다. 또한 일자리 제공뿐 아니라 일자리에 참여하고 있는 청년들의 취업능력 및 직무능력 향상을 위해 전문교육 및 개인역량개발 지원도 실시한다.

구는 올해 5월 미취업청년 100명을 대상으로 노원형 일경험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사회경험을 지역에서 먼저 경험하는 일경험사업을 통해 청년들이 경제활동 진입 기반을 닦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청년들의 창업지원도 적극 발 벗고 나선다. 작년에는 공공기관 내 카페를 청년가게로 조성해 1,2호점이 개소하였고, 올해는 공릉동 국수거리 등 지역 골목상권에 청년가게 3~6호점이 문을 열 계획이다. 카페와 요식업을 제외한 개성 넘치고 다양한 청년가게 유치를 통해 청년창업자의 안정적인 시장 진출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

두 번째로 중점을 두고 진행하는 사업은 청년 5대 안전망 구축이다. 청년의 주거, 교육, 자립기반, 심리정서, 권리보호 등을 통해 지역에서 소외됨 없이 포괄적인 사회적 안전망을 제공한다.

청년창업자 에이블랩(도전숙) 등 청년 맞춤형 주거모델 발굴 및 전월세 계약 동행서비스, 1인 가구 안심택배 등 주거복지 서비스 등을 통해 청년의 자립 생활을 지원한다.

사진(2)2021발대식(2)

올해는 코로나 19로 어려움이 가중된 청년들을 위한 지원을 강화한다. 실업 및 미취업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1인당 50만원의 취업 장려금을 지원하고, 저소득 취업 준비생을 대상으로 한 취업지원 장학금 등도 실시한다.

아울러 청년들의 고민과 우울 등을 상담 받을 수 있는 청년심리지원서비스를 비대면으로 확대 추진 중이다.

청년들이 지역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내고 실현할 수 있도록 청년정책 추진 참여 시스템도 운영 중이다. 노원 청년정책네트워크 및 청년정책아카데미, 청년참여예산사업이다.

작년 청년들의 제안과 참여로 노원구 청년기본조례 개정, 노원구 장애인등의 편의시설 설치 및 점검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노원구 청년멘토링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등이 제정되었다.

노원구는 청년인구(만19세~만34세)가 서울시에서 5번째로 많으며(2021. 2월 기준), 관내에 7개 대학이 밀집되어 있다. 구는 이러한 특성을 반영해 노원구를 거주 개념을 넘어 활동 거점으로 확대 조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청년 문화의 거리 조성, 청년창업자의 직주일체형 도전숙 제공, 지역 내 대학과 연계한 캠퍼스타운 활성화 사업 등을 추진 중이다.

사진(3)청년가게1호-vamos

청년가게1호-vamos

한편, 구는 지난해 노원역 4호선과 7호선의 더블역세권에 서울청년센터 노원 오랑을 개관하였다. 노원 오랑은 다양한 청년 프로그램 제공 및 청년 모임의 활동의 근거지로 역할을 하고 있다. 구는 광운대역세권에 청년커리어센터를 조성(2024년 조성 예정)해 청년들의 일과 삶을 보다 종합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소통을 통해 청년을 이해하고, 수요에 맞춘 실효성 있는 청년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중앙과 광역의 단순 정책 전달자에서 벗어나 노원형 정책들을 통해 청년들이 지역에서 감춰진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노원뉴스 나우온 ©

https://www.nowon.kr/www/index.html

Print Friendly


글쓴이는…



댓글 남기기

Back to To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