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과학 플라스틱없는하루_1

등록일 2021/08/25 | 글쓴이 노원뉴스 나우온

0

노원에코센터 ‘플라스틱 없는 하루 살아보기’ 진행 중

- 8월 중 플라스틱 없는 하루 실천하고, 밴드에 공유, 후기 올리면 선물

플라스틱없는하루_1노원에코센터에서 웃는 지구 프로젝트로 <플라스틱 없는 하루 살아보기>를 진행하고 있다.

단 하루지만, 8월 중 하루 동안 플라스틱 없는 생활을 실천해 보면서 일상생활 속에서 플라스틱에 얼마나 많이 노출되어 있는지를 경험해보고, 지속 가능한 지구를 위한 실천 대안들을 함께 고민해 보기 위함이다.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노원에코센터(http://www.nwecocenter.or.kr/) 공지사항의 ‘2021 웃는 지구 프로젝트 플라스틱 없는 하루 살아보기’ 또는 네이버밴드 노원에코센터(https://band.us/@nweco460)에 접속해 사진과 설명 3컷 이상을 게시하면 된다. 참고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에 다양한 예시들을 게시했다.

제안 형식에 맞게 후기를 올려준 분들 중 추첨을 통해 세척이 간편한 실리콘 빨대를 증정한다. 증정기간은 9월 4일, 11일, 18일(토) 10시~11시이며, 노원에코센터 1층에서 받을 수 있다.

최근 코로나19로 기후변화와 질병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탄소배출의 주범이자 생태계 교란의 원인으로 꼽히는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자는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음식 포장 및 배달 문화가 확산으로 1회용 플라스틱 배출량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이러한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들이 쓰레기 줄이기 문화 확산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노원에코센터 02-3392-4911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최근 지역 내 사회적 경제기업과 손을 잡고 무포장 가게 ‘새록’을 운영하는 등 쓰레기 줄이기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스토어36.5 새록’(노원역 지하상가), ‘행복중심 새록(공릉동)’, ‘마을과 마디 새록(노원구 화랑로 464), ’되살림가게 새록(당고개 인근)‘ 등 총 4곳의 새록 가게는 재사용 및 자연분해가 가능한 친환경 상품을 포장 없이 판매할 뿐 아니라, 매장별로 특색 있는 친환경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지금 당장 플라스틱 없는 생활을 하는 것은 불가능하겠지만, 우리가 한번 더 고민하고, 한번 덜 쓰는 습관을 통해 한걸음씩 앞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과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친환경 도시 노원을 구축해가겠다”라고 말했다.

노원뉴스 나우온 ©

https://www.nowon.kr/www/index.html

Print Friendly


글쓴이는…



댓글 남기기

Back to Top ↑